올해 전국 첫 노지 모내기 실시

안영희 기자   |   송고시간 : 2018-03-12 18:48:18

[만석군뉴스=안영희 기자]

 

 12일 순천시 해룡면 신대리에서 올해 전국 첫 노지 모내기를 실시했다.

 

 

 첫 모내기는 해룡면 신성마을 백인기씨(51세)의 0.3ha 논에 포트 육묘·이앙 방식으로 병해충과 기온변화에 대응하고, 시 농업기술센터에서 직접 생산한 유용 미생물을 투입해 지력증진과 염류장해 개선으로 고품질 쌀 생산을 도모한다.

 

순천지역 벼 조기재배는 1959년 해룡면 구상마을 신준호씨가 최초로 재배해 60년 동안 전통을 이어왔다. 이에  '고시히까리' 품종으로 조기재배 단지 130ha를 조성해 조기햅쌀 약 720여톤을 생산할 계획이다.

 

조기재배로 수확한 벼는 추석 차례 상에 올리기 위해 정성을 담아  '하늘아래 첫쌀 순천햅쌀' 브랜드로 전국적인 판매망을 갖춘 농협 하나로 마트 등을 통해 판매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품종일원화, 공동육묘와 미생물 투입으로 고품질 조기햅쌀을 생산하여, 지난해는 출시 5일 만에 품절되어 소비자가 인정하는 밥 맛 좋은 조기햅쌀로 인정받고 있다"고 밝혔다.



(우)57956 전남 순천시 시민로 12, 3층(장천동)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아00293 / 등록일 : 2017년 06월 12일
발행인:안영희 / 편집인:송영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안영희 / T. 061-741-8123 / M. 010-9922-9154 / E. msknews@hanmail.net
COPYRIGHT © 2017 만석군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