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에 좋고 맛도좋은 지리산 고로쇠 名品약수

안영희 기자   |   송고시간 : 2018-01-17 17:45:47

[만석군뉴스=안영희기자]

 

전남 구례군 지리산과 백운산 일대 등 해발 1,000미터의 깊은 산중에서 채취한 전국에서 으뜸으로 알아주는 구례고로쇠가 이달 20일부터 구입 가능하다고 17일 밝혔다.

 

삼국시대부터 뼈에 이롭다해 골로수(骨利水)라 불러졌었던 고로쇠약수에는 칼슘이 많이 들어있다.

 

보건환경연구소의 조사결과에 의하면 구례에서 생산되는 고로쇠에  칼슘, 마그네슘, 포도당, 미네랄 등 풍부한 영양성분이 함유되어 있다고 한다.

 

지리산 청정지역에서 채취한 고로쇠는 알칼리성 천연 음료로 관절염, 신경통, 위장병, 담석증, 비뇨기질환, 산후 후유증뿐만 아니라 혈당조절과 당뇨, 고혈압, 피로회복, 숙취 등에도 탁월한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신비의 약수인 고로쇠를 마시기 위해서 해마다 이맘때부터 3월 중순까지 많은 사람들이 원산지인 구례를 찾고 있다.

 

특히 구례고로쇠는 겨울 내 강한 추위와 흰 눈으로 뒤덮인 고산에서 긴 시간을 인내한 만큼 맛과 효과가 탁월하다.

 

고로쇠 수액 채취 허가 기간은 이달 20일부터 3월 31일까지로 허가 면적 12,185ha,  채취량 95,000L, 연간 소득액 약 31억원으로 관내농가의 고소득원이다.

 

문의는 구례군 고로쇠약수협회(☎010-4630-3987, 회장010-3628-2220)로 하면 된다.



(우)57956 전남 순천시 시민로 12, 3층(장천동)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아00293 / 등록일 : 2017년 06월 12일
발행인:안영희 / 편집인:송영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안영희 / T. 061-741-8123 / M. 010-9922-9154 / E. msknews@hanmail.net
COPYRIGHT © 2017 만석군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