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실전통주 '하늘담'

안영희 기자   |   송고시간 : 2018-01-10 17:28:46

[만석군뉴스=안영희기자]

 

10일 순천시는 지역에서 생산되는 600년 전통의 순천매실을 사용한 매실전통주 '하늘담'을 개발, 출시했다.

 

관내에서 생산되는 매실을 사용해 만든 매실전통주는 착수한지 1년 만에 개발 완료.지난해 11월 순천시(시장 조충훈)와 순천주조(회장 조병준)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식 출시할 수 있게 됐다.

 

매실전통주 브랜드 '하늘담'은 순천(순천만)의 하늘을 담는다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으며, 순천을 대표하는 랜드마크인 순천만국가정원 내 바람의 언덕을 모티브로 삼아 부착마크 디자인을 완성했다.

 

술을 담은 병은 불투명·블랙 코팅을 사용해 순천시에서만 사용 가능한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채택했으며, 용량 500㎖, 도수 16%로 남녀노소 전 연령층이 좋아할 수 있는 제품으로 평가되고 있다.

 

매실전통주 '하늘담'은 순천시 내 일반음식점과 순천마트에서 구매가 가능하며, 올 상반기 내에 순천만국가정원 내 남도농특산품관과 서울 가락몰 시장에 입점해 판매될 계획이다.

 

순천시 관계자는 매실전통주 하늘담을 통해 "관내 매실농가의 소득증대와 더불어 순천시 방문 관광객 체류관광 유도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 이라고 판단하고, 이를 위해 순천시 대표브랜드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우)57956 전남 순천시 시민로 12, 3층(장천동)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아00293 / 등록일 : 2017년 06월 12일
발행인:안영희 / 편집인:이계남 / 청소년보호책임자:안영희 / T. 061-741-8123 / M. 010-4322-9699 / E. msknews@hanmail.net
COPYRIGHT © 2017 만석군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