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순천 지역위, 금품제공 진상조사특위

위원장에 구희승 변호사 선임, 조사 철저·투명
김철호 기자   |   송고시간 : 2021-02-18 14:59:28

[김철호 시민기자] 더불어민주당 순천·광양·구례·곡성 갑 지역위원회(위원장 소병철)가 '금품제공 진상조사특별위원회(위원장 구희승)'를 발대했다.

17일 순천지역위원회는 오는 4월 7일 전남도의원 보궐선거를 앞두고 곳곳에서 금품이 제공되고 있다는 진정과 제보들이 여러 차례 접수됨에 따라 이에 대한 진상조사가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순천지역위원회에서 긴급하게 특위를 꾸리게 됐다고 밝혔다.

 

진상조사특위 위원장은 객관적이고 공정한 조사를 위해 당외 인사인 구희승 변호사가 위촉됐다. 구 위원장은 지난 21대 총선에서 더불어민주당 소병철 후보의 법률지원단장을 맡았다.

 

구 위원장은 "금품 의혹이 사실이라면 민심을 왜곡하고 민주주의를 뿌리째 흔드는 최악의 범죄행위"라며"철저하고 신속하게 진위를 가려 결과를 당원과 시민 여러분께 투명하게 공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순천 지역위원회 공명선거관리위원회는 진상조사 결과에 따라 당내경선과  본 선거 후 책임을 끝까지 묻겠다는 입장이다.

많이 읽은 기사
광고


(우)57956 전남 순천시 시민로 12, 3층(장천동)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아00293 / 등록일 : 2017년 06월 12일
발행인:안영희 / 사장:서재선 / 편집인:송영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안영희 / T. 061-741-8123 / M. 010-9922-9154 / E. msknews@hanmail.net
COPYRIGHT © 2017 만복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