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지적재조사사업 주민설명회 주민 큰 호응

장필호 기자   |   송고시간 : 2018-11-27 08:49:40

[만석군뉴스=장필호 편집위원]

 

 

전남 순천시는 지난 13일부터 황전면 일대 7개 마을회관에서 토지소유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지적재조사 사업지구 주민설명회'를 개최하고 있어 주민드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사진)

 

 설명회에는 지적재조사의 필요성, 사업 선정배경과 추진절차, 토지소유자 참여의 중요성을 설명하고 의견을 수렴하는 등 사업 전반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시간이 되고 있다. 

 

 순천시는 2019년 지적재조사사업 대상지를 황전면 수평마을 비롯해 대치, 금평, 비촌, 덕림리 일대로 정하고 토지소유자 2/3와 면적 2/3 이상의 동의를 거쳐 전라남도에 사업지구 지정신청 후 지정 고시 되면 2020년 12월 말까지 2년에 걸쳐 추진할 예정이다.

 

 이강선 토지정보과장은 "지적재조사사업으로 현실 경계에 맞는 새로운 지적공부를 제작해 이웃 간 토지경계에 대한 분쟁이 사라지며 시민의 재산권보호에 기여하게 되므로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하고, 이를 위한 사업의 취지, 주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지속적인 홍보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적재조사사업은 토지의 실제 현황과 일치하지 않는 지적공부의 등록사항을 바로잡고 일제강점기에 토지수탈 목적으로 만든 종이 지적을 한국형 디지털 지적으로 전환하는 국책사업으로 2030년까지 계속된다. 

 



(우)57956 전남 순천시 시민로 12, 3층(장천동)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아00293 / 등록일 : 2017년 06월 12일
발행인:안영희 / 편집인:송영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안영희 / T. 061-741-8123 / M. 010-9922-9154 / E. msknews@hanmail.net
COPYRIGHT © 2017 만석군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