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롤리 버스’로 시티투어

장세윤 기자   |   송고시간 : 2018-08-16 17:20:51

[만석군뉴스=장세윤 편집위원]

 

순천시는 미국 길드사에서 주문 제작한‘트롤리버스’ 2대를 오는 18일부터 운행한다.

 

 

이번에 도입된 트롤리 버스는 현재 운행중인 시티투어 도심순환형 버스를 대신해서 2대가 운행한다.

 

18일부터 운행될 트롤리버스는 44인승으로 외형은 도심 전차형이다. 내부는 목조구조로 전통여행 방식으로 운행한다.

 

트롤리 버스는 9개코스로 (순천역 - 연향동패션거리 - 드라마촬영장 - 국가정원 - 순천만습지 - 국가정원 - 웃장 - 문화의거리 - 버스터미널) 운행할 예정이며, 요금은 성인 5,000원, 청소년 3,000원, 아동은 2,000원이다.

 

순천시 관계자는 “오는 18일부터 2주간 시민과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시범운행 예정이다”며“시범운행 중 운행상의 문제점을 파악하고 관광객들이 보다 편리하도록 개선점을 보완하여, 9월 1일부터 정상 운행에 차질이 없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시범운영기간 동안 요금은 1,000원이다.
 



(우)57956 전남 순천시 시민로 12, 3층(장천동)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아00293 / 등록일 : 2017년 06월 12일
발행인:안영희 / 편집인:송영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안영희 / T. 061-741-8123 / M. 010-9922-9154 / E. msknews@hanmail.net
COPYRIGHT © 2017 만석군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