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2018 대한민국 가치경영 대상' 수상

최낙종 기자   |   송고시간 : 2018-05-30 18:29:51

[만석군뉴스=최낙종 편집위원]

 

보성군은 지난 29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18 대한민국 가치경영대상' 시상식에서 지방자치단체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헤럴드경제와 코리아헤럴드가 주최한 2018 대한민국 가치경영대상은 경영행정의 경쟁력을 평가해 소비자들에게 올바른 기준 제시와 차별화된 고객만족을 안겨주는 인물·기업·기관 등을 선정했다. 

 

보성군은 열악한 지방재정 확충을 위한 아이디어로 렌터카 차고지 유치를 지난 2014년부터 추진해 지방세 수입 800억 원 달성이라는 경영행정의 탁월한 성과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도시지역에 비해 공시지가가 저렴한 지역 내 유휴주차장, 폐교부지 등 공유지 28만㎡를 영업용 렌터카 차고지로 확보해 연평균 2만대 이상, 총 8만1천여 대의 렌터카를 등록했다.

 

2014년 21억 원의 지방세 수입을 시작으로 2015년 194억 원, 2016년 250억 원, 2017년 700억 원, 2018년 5월에는 800억 원을 달성했다. 1대당 99만 원의 지방세수를 확보했다.

 

 

확보한 세수로 보성국민체육센터 건립 48억 원을 비롯해 벼 경영안정직불금 지원 32억 원, 벼 육묘용 상토지원 및 농작물 재해보험지원 21억원, 마을 상하수도정비 15억 원, 자연친화형 하천정비 53억 원, 재해위험지 및 안전시설 확충 50억 원 등 총 31개 사업에 299억 원을 재투자해 주민복지 및 일자리창출, 생활여건 개선에 크게 기여했다.

 

또 농협소유 부지와 폐교부지 등 12만㎡의 차고지를 추가로 확보해 총 40만㎡의 차고지에 10만대 이상의 렌터카가 등록될 경우 취득세, 등록수수료, 임대료와 매년 부과되는 자동차세를 통해 1,000억 원 이상의 지방세 수입이 예상된다.

 

군은 이 같은 성과를 바탕으로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한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에 선정되어 2억 원의 재정인센티브를 받기도 했다.

 

 

유현호 군수 권한대행은 "열악한 지방재정 해소를 위해 도입한 렌터카 사업이 큰 성과를 보이며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며 "안정적인 지방세수 확보로 군민이 행복하고 희망이 넘치는 보성 건설을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우)57956 전남 순천시 시민로 12, 3층(장천동)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아00293 / 등록일 : 2017년 06월 12일
발행인:안영희 / 편집인:송영식 / 청소년보호책임자:안영희 / T. 061-741-8123 / M. 010-9922-9154 / E. msknews@hanmail.net
COPYRIGHT © 2017 만석군뉴스. ALL RIGHTS RESERVED.